뉴스 > 모바일

피처폰 시절 국민 게임 '미니게임천국' 웹 3.0으로 돌아온다

/ 2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2,41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에 전송된 기사가 아닙니다.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미니게임천국이 웹 3.0으로 부활한다 (사진제공: 컴투스)

피처폰 시절 대표 국민 게임 ‘미니게임천국’이 글로벌 웹 3.0 게임으로 부활한다.

컴투스는 자사의 히트 게임 IP인 ‘미니게임천국’이 컴투스 그룹이 주도적으로 참여하는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 C2X 생태계에 합류한다고 10일 밝혔다.

‘미니게임천국’은 피처폰 시절인 2000년대 당시, 전 시리즈 누적 다운로드 1,900만 건을 돌파하며 국민 모바일 게임으로 불린 컴투스의 대표 히트작이다. 버튼 하나만으로 간단히 플레이할 수 있는 다양한 미니 게임 패키지 형식의 캐주얼 아케이드 장르로,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전 국민에게 큰 인기를 얻었다.

컴투스는 이처럼 폭넓은 인기와 게임성을 고루 갖춘 ‘미니게임천국’에 블록체인 시스템을 접목하고 토큰 이코노미로 이용자들이 플레이 성과를 직접 소유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한국 등 일부 지역을 제외한 글로벌 유저들은 ‘미니게임천국’을 웹 3.0 게임으로 즐길 수 있다.

더불어 인기 요소였던 간편한 조작감과 몰입감 높은 게임성은 그대로 살리면서 모바일 게임 트렌드에 맞춘 플레이 요소를 추가해, 기존 원작 팬들은 물론 새롭게 접하는 MZ세대의 취향까지 모두 사로잡는다는 전략이다. 또한 총 13개의 언어를 지원해 한국을 넘어 세계가 함께 즐기는 글로벌 게임으로 재탄생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편, 컴투스 그룹은 C2X 플랫폼을 통해 10종 이상의 다양한 웹 3.0 게임으로 글로벌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최근 선보인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과 ‘크로매틱소울: AFK 레이드’가 해외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미니게임천국’,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골프스타’, ‘낚시의 신’, ‘거상M 징비록’, ‘월드 오브 제노니아’, ‘DK모바일’ 등 다양한 장르의 타이틀이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2
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