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91개의 뉴스가 있습니다.
  • 15일 출시된 모바일게임 바람의나라: 연은 오픈 직후 여러 서버에 긴 대기열이 생겼을 정도로 많은 게이머를 끌어모았다. 그래픽부터 콘텐츠까지, 추억을 자극하는 온라인 바람의나라 초창기 시절을 모바일로 다시 즐겨볼 수 있다는 것이 매리트로 통했다. 이러한 상승세는 모바일만이 아니다. 본진이라 할 수 있는 온라인 바람의나라 역시 질세라 구버전 그래픽을 장착하며 순위를 확 끌어올렸다
    2020.07.15 18:10
  • 6월 한 달간 지지부진한 시기를 보낸 피파 온라인 4가 간만에 순위를 크게 뒤흔드는 시원한 슛을 기록했다. 순위 변동폭이 극히 좁은 TOP10에서 쟁쟁한 수비수 3명을 단번에 제치며 눈길을 끌었다. 이번 주 순위도 최상위로 분류되는 TOP5 직전인 6위다. 피파 온라인 4에 힘을 불어넣은 주역은 여름마다 믿고 쓰는 에이스 선수다
    2020.07.08 16:51
  • 리그 오브 레전드를 이을 차기작 배출에 온 힘을 기울였던 라이엇게임즈가 드디어 결실을 봤다. 레전드 오브 룬테라 이후 출격한 FPS 신작 발로란트가 순위 최상위권이라 할 수 있는 TOP5를 눈앞에 둔 것이다. 직접적인 경쟁작 오버워치까지 단 세 걸음 남았으며, 슈팅 1위 서든어택도 근거리에 들어왔다
    2020.07.01 15:41
  • 콜 오브 듀티 시리즈는 1년 단위로 신작이 나온다. 그래서인지, 콜 오브 듀티 시리즈의 수명은 다음 신작이 나오기 전까지 1년이라는 말도 있을 정도다. 물론 게임 완성도가 뛰어나고 차기작이 기대에 못 미칠 경우 수명이 연장되는 일도 있지만, 대체로 1년 주기로 유저들이 신작으로 향하며 분산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2020.06.24 16:42
  • 상승세가 심상치 않다. 지난주 무려 12단계를 뛰어 36위를 차지했던 디아블로 2가 이번 주 6단계가 더 뛰어 30위까지 치솟았다. 이는 올해 들어 가장 높은 순위다. 인기가 점점 오르고 있다는 것은 분명 좋은 일이지만 디아블로 2는 마음 한 켠이 불편하다. 본인보다 더 추진력이 있어야 할 동생 디아블로 3의 경우 4연속 하락을 면치 못하고 20위까지 내려왔기 때문이다
    2020.06.17 16:44
  • 첫발은 약했으나 제대로 자리를 잡고 쏜 두 번째 샷은 꽤 묵직했다. 출시 첫 주차 27위에 머물며 기대보다는 화력이 약하다는 평을 들은 발로란트가 2주차에 TOP10 진입에 성공해 세간의 걱정을 불식시켰다. 지난주만 해도 범접할 수 없을 정도로 멀리 있던 오버워치와 서든어택이 드디어 사정권에 들어왔다
    2020.06.10 17:20
  • 6월 2일 본격적인 순위 경쟁에 나선 발로란트, 그러나 첫발은 예상보다 약했다. 정식 출시 후 첫 성적은 27위이고, 지난주보다 9계단이 오르며 상승세를 탄 것은 맞지만 테스트 당시 열기를 생각하면 폭발력이 그렇게 강하지는 않다. 2주 만에 12위까지 치고 올랐던 에이펙스 레전드와 비교하면 화력 차이가 분명히 느껴진다
    2020.06.03 16:29
  • 온라인 신작이 귀해진 현재, 인기순위에 새 게임이 등장만 해도 반가운 마음이 든다. 다만 장기흥행을 원한다면 TOP10은 어렵더라도 초기에 30위 대에는 진입해야 후일을 기대해볼 만하다. 그런 의미에서 이번 주에 처음으로 순위 배틀로얄에 나선 섀도우 아레나는 만족스럽지 않은 첫 성적을 거뒀다
    2020.05.27 17:59
  • GTA 5는 태생은 패키지이나 꾸준히 신규 콘텐츠가 추가되는 GTA 온라인에 힘입어 롱런 중이다. 출시 7년차 게임임에도 작년에만 2,000만 장이 팔렸고, 누적 판매량은 1억 2,000만 장을 돌파했다. 아울러 게임메카 인기 순위에서도 20위 대를 유지하며 국내에서도 만만치 않은 저력을 과시했다
    2020.05.20 13:52
  • 카드게임 1위를 가운데 두고 두 게임이 각축전을 벌이고 있다. 신흥주자로 앞서나가고 있는 레전드 오브 룬테라와 선두 탈환을 위해 부지런히 달리고 있는 하스스톤이다. 카드게임은 국내 시장에서 주류가 된 적이 없고, 두 게임 모두 40위 밖에 있어 순위 자체는 낮지만 카드게임 1인자가 누구인지 가리는 대결에서 양쪽 모두 물러날 수 없는 상황이다
    2020.05.13 15:44
  • 신규 배틀로얄 모드 워존에 힘입어 TOP10 진입을 노릴 정도로 상승세를 타던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가 이번 주에 순위가 급락했다. 오류로 인해 게임을 제대로 즐길 수 없었던 상항이 이어진 것이다. 후발주자 발로란트가 추격 중인 와중 갈길 바쁜 모던 워페어는 오류에 발목이 잡힌 격이다
    2020.05.06 16:51
  • 3월 말에 50위 밖으로 밀려나는 수모를 겪은 하스스톤은 비장의 카드를 꺼내 들었다.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군단에서 게임 대표 인기 캐릭터임을 다시 한 번 입증한 일리단을 앞세운 확장팩 황폐한 아웃랜드다. 악마사냥꾼이 새로운 직업으로 등장했으며, 이를 뒷받침할 새로운 카드도 자리했다
    2020.04.29 16:36
  • 발로란트가 지난 4월 7일 첫 테스트를 시작할 때만 해도 국내 게이머들의 반응은 그리 크지 않았다. 한국이 초기 테스트 지역에서 빠져 있는 탓이 컸다. 그러던 중 해외에서 붐이 일어나자 그제서야 국내에서도 발로란트 열기가 퍼져나가기 시작했다. 베타키를 구하기 어려웠음에도 일부 개인 방송 진행자를 포함해 게임을 플레이하는 사람이 하나둘 늘어나기 시작했고, 5월 5일 국내 테스트 시작이 발표되면서 게임에 대한 관심이 계속 상승하고 있다
    2020.04.22 17:48
  • 코로나19는 전세계 모든 분야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게임에서는 실제 팀이나 선수 라이선스를 기반으로 한 스포츠게임이 사상 초유의 사태를 맞이하고 있다. 이번 주 순위에서는 국내 스포츠게임도 예외는 아님을 짐작할 수 있다. 조명할 게임은 9위에 그친 피파 온라인 4다
    2020.04.15 14:34
  • 지난주에 바람의나라는 크게 체면을 구겼다. 인기 순위가 50위까지 밀려나며 까딱 잘못하면 순위권 밖으로 떨어질 위기에 몰린 것이다. 이에 바람의나라는 비장의 무기를 꺼냈다. 쉬고 있던 유저도 몸을 일으키게 할 폭풍성장 스킬을 사용했다. 그 효과는 굉장했다. 캐릭터는 물론 바람의나라 인기도 큰 폭으로 상승한 것이다
    2020.04.08 18:29
게임잡지
2003년 8월호
2003년 7월호
2003년 6월호
2003년 5월호
2003년 4월호
게임일정
2020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