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겜ㅊㅊ

[겜ㅊㅊ] 혼자서도 할 수 있는 ‘클루’ 닮은 추리게임 4선

/ 1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10,20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4,833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겜ㅊㅊ]은 매주 특별한 주제에 맞춰 게이머들이 즐기기 좋은 게임을 추천하는 코너입니다.

1949년 출시된 보드게임 ‘클루’는 지금까지 많은 인기를 유지하며 다양한 에디션이 나오고 있습니다. 특히 규칙이 직관적이고 난이도도 적당해서 친구들끼리 모여 부담없이 할 수 있는 게임 중 하나로 손꼽히죠. 다만, 한동안 외출이 줄며, 얼굴을 맞대고 보드게임을 즐기기 어려웠는데요. 그 사이, 온라인으로 즐길 수 있는 클루와 닮은 게임이 다수 등장했습니다.

이번 [겜ㅊㅊ]에서 소개해드릴 게임은 ‘보드게임 클루’를 닮은 PC 게임 4선입니다. 친구들과 함께 하던 기억을 되살려, 혼자서도 함께라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구성으로 모아봤습니다.

1. 클루/클루도: 더 클래식 미스터리 게임

우선, 가장 먼저 PC판 클루, ‘클루/클루도: 더 클래식 미스터리 게임’을 가장 먼저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클루 정식 라이선스를 기반으로 한 게임인 만큼 진행 방식, 디자인, 조작법 등 대부분의 요소가 보드게임 클루와 동일하죠. 차이가 있다면 AI와도 함께 플레이할 수 있어 혼자서도 클루를 즐길 수 있습니다. 원래는 2018년 전후로 출시되었으나, 출시 초기에는 다소 버그와 튕김 현상으로 문제를 겼다 시간이 지나며 즐기기 좋을 수준까지 개선이 됐죠.

또, 다양한 바리에이션을 가지고 있어 여러 테마를 한 게임에서 만나볼 수 있다는 점, 모바일, 닌텐도 스위치, 스팀 간 크로스 플랫폼을 지원해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다는 것도 큰 장점입니다. 1만 원 중후반 대의 가격이 부담스러울 수도 있지만, 보드게임의 가격이나 영구성을 생각하면 그리 단점으로 다가오는 문제는 아니지 않을까 합니다.

자동으로 카드를 체크해준다는 압도적인 편의성으로 추리에 더욱 집중할 수 있다 (사진출처: 클루도 스팀 상점 페이지)
▲ 자동으로 카드를 체크해준다는 압도적인 편의성으로 추리에 더욱 집중할 수 있다 (사진출처: 클루도 스팀 상점 페이지)

▲ 클루/클루도 트레일러 (영상출처: 마멀레이드 게임 스튜디오 공식 유튜브 채널)

2. 틸우즈 메이너의 살인자

다음으로 소개해드릴 게임은 레이디 틸우즈의 새 저택에서 벌어진 살인사건을 추리하는 틸우드 메이너의 살인자 입니다. 플레이어는 제시된 캐릭터 13인 중 하나를 선택해, 다른 캐릭터들의 증언과 정황을 살피며 범인을 찾아나가야 하죠. 분위기나 게임의 핵심 스토리가 클루와 특히 많이 닮은 이 게임은, 거짓말을 하는 살인자의 이야기에서 생성되는 모순을 찾아내 범인을 찾아나가는 것이 핵심입니다.

이 시나리오 조합은 약 2,000만 개에 달한다고 하는데요, 끊임없이 색다른 이야기와 조사 과정으로 혼자서 매 판 다른 클루를 즐기는 듯한 기분을 주죠. 비록 게임 내 모든 텍스트가 영어지만, 사용하는 어휘는 그렇게 어렵지 않아 언어 장벽이 높지는 않습니다. 여기에 정식 출시 이후로도 계속 무료로 제공할 예정임을 밝혀 접근성도 좋은 편이죠. 혼자서 추리를 즐기고 싶은 분에게 추천합니다.

무작위로 선택된 '거짓말하는' 살인자를 찾아 범인을 체포하는 것이 최종 목표다 (사진출처: 틸우즈 메이너의 살인자 스팀 상점 페이지)
▲ 저택에서 살인을 저지른 범인을 대화를 통해 찾는 것이 최종 목표 (사진출처: 틸우즈 메이너의 살인자 스팀 상점 페이지)

▲ 틸우즈 메이너의 살인자 트레일러 (영상출처: 커틀라스 보드게임즈 공식 유튜브 채널)

3. 미스테리움: 어 사이킥 클루 게임

혼자 하는 것보다, 함께 이야기를 나누며 추리와 의심을 즐기신다면 ‘미스터리움: 어 사이킥 클루 게임’을 추천합니다. 앞서 설명한 클루/클루도와 같이 원작인 보드게임이 있는 게임으로, 이름에서부터 클루와 비슷한 시스템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죠. 하지만 전개방식은 다소 차이가 있습니다. 왜냐하면 클루와 달리 유령 역할을 맡은 플레이어가 ‘추상적인 카드’를 골라 심령술사 역할을 맡은 다른 플레이어에게 살인범과 무기, 위치를 알려주는 방식으로 진행되거든요. 심령술사들은 이 추상적인 카드로 무엇을 설명할 것인지 유령의 의도와 정답을 찾아나가며 진상을 밝혀내야 합니다.

이런 규칙이 다소 어렵게 느껴진다면 AI를 활용한 1인 플레이를 즐기며 규칙을 익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습니다. 한국어를 지원하지 않지만, 유령이 남긴 카드를 어떻게 해석하느냐가 목표달성에 더 큰 의미를 가지고 있어 언어가 크게 중요하지는 않으니 마음 편히 시도하시면 좋을 듯합니다. 보드게임 출시 후 추가된 신규 콘텐츠도 DLC로 출시돼 있어 보드게임과 가장 비슷한 경험을 즐길 수 있습니다.

이 추상적인 카드를 통해 어떻게든 범인을 찾아야.... 어떻게요? (사진출처: 미스테리움 스팀 상점 페이지)
▲ 이 추상적인 카드를 통해 어떻게든 범인을 찾아야.... 어떻게요? (사진출처: 미스테리움 스팀 상점 페이지)

▲ 미스테리움 공식 트레일러 (영상출처: 트윈 세일즈 인터랙티브 공식 유튜브 채널)

4. 머더 온 더 스텔라

도트 그래픽이 아기자기함을 더하는 출시 예정 게임, 머더 온 더 스텔라도 기억해두면 좋은 게임입니다. 매 판마다 상황, 용의자, 무기, 동기, 목적지가 다르게 설정되며, 꾸준한 비교와 대조, 탐색과 기록을 통해 진범을 잡을 수 있다는 기본 골자는 클루와 가장 닮았죠. 차이가 있다면 이 게임은 멀티플레이를 지원하지 않아 경쟁적 요소가 없습니다.

플레이어는 1982년 시점에서 가장 유명한 탐정으로서, 배에서 휴가를 즐기던 중 살인사건에 알게 됩니다. 이에 배 내부의 다양한 장소를 돌아다니고, 휴가를 즐기는 동안 단서를 찾거나 돌아다니며 만나는 매 내부의 다양한 인물을 만나 이야기를 나누며 사건의 진상을 파악하게 됩니다. 크루즈를 돌아다니며 주변 풍경을 구경하는 부분과, 범인을 찾는 추리의 재미를 한 번에 즐기고 싶다면 머더 온 스텔라를 찜해놓는 것도 좋지 않을까 합니다.

유람선 곳곳을 돌아다니며 휴식과 대화를 통해 단서를 모아 범인을 찾아야 한다 (사진출처: 머더 온 더 스텔라 스팀 상점 페이지)
▲ 유람선 곳곳을 돌아다니며 휴식과 대화를 통해 단서를 모아 범인을 찾아야 한다 (사진출처: 머더 온 더 스텔라 스팀 상점 페이지)

수색 과정에서 배 이곳저곳을 돌아다녀야 한다 (사진출처: 머더 온 더 스텔라 스팀 상점 페이지)
▲ 수색 과정에서 배 이곳저곳을 돌아다니며 유람선을 구경하는 재미도 있다 (사진출처: 머더 온 더 스텔라 스팀 상점 페이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PC
장르
어드벤쳐
제작사
게임소개
호화 유람선 스텔라에서 벌어진 살인사건을 조사하는 미스터리 어드벤처. 1982년을 배경으로 호화로운 유람선 스텔라에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다룬다. 플레이어는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형사가 되어 휴가 중 타고 있던 유... 자세히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3
03